자유게시판

공지사항

 
4985번 : 만연한 성희롱과 부당해고 구제수단 달라.
글쓴이: 경기보조원 등록: 2006-07-28 18:08:12 조회: 7421
노동3권 보장과 근로기준법 적용 쟁취를 위한 기획홍보│ ②경기보조원 부당
한 정년과 해고
만연한 성희롱과 부당해고 구제수단 달라.
나이 많다(42세가?)는 이유로 관리자 말한마디에 해고되기 일쑤
골프장 경기보조원들은 거의 전부가  여성들입니다.
경기보조원의 90% 이상이 고용불안을 겪고 있습니다. 실재 42세 정년을 이유
로 해고를 당 했습니다. 손님들이 나이 어린 아가씨를 원한다는 것이 골프장측
의 답변입니다.
이는 골프장측에서도 여성 경기보조원을 직업인으로 생각하는 것이 아니라,  
진열장에 진열하는 상품으로 인식하므로 숙련된 노동력이 있는 경기보조원을 
조기 정년으로 해고 시키고 있는 것입니다.  경기보조원은 꽃이 아니라 엄연
한 전문직업인입니다. 
또한 골프장측에서는 성폭력 특별법에 관한 성희롱 예방과 관련한 어떠한 교육
도 시키지 않으며. 그 흔한 포스터 한 장도 부쳐 성희롱 예방을 홍보하는 일
은 전혀 없습니다. 
내장객이 경기보조원들에게 성희롱을 하는  것과 관련하여 성폭력특별법이 제
정되기 이전보다  성희롱이 다소 줄어들은 것은 사실입니다.  
특히 경기보조원들의 노동조합이 결성되어 있는 골프장에서는 내장객이 성회
롱, 폭언, 폭행과 관련하여  조심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서비스 업계에 종사하고 있는 골프장 경기보조원들은 아직도 만연한 성
희롱에 시달리며, 간혹 내장객에게 폭언, 폭행을 당하기도 합니다.
이러한 사실을 회사가 알고 있으면서도 골프장의 주 수입원인 내장객에게는 대
한 어떠한 조치도 취하지 않고 오히려 경기보조원에게 불친절 했다는 이유로 
징계, 경고등의 조치를 취합니다.  경기보조원이 억울하여 내장객을 상대로 고
소를 할 경우에는 회사를 그만 둘 각오를 해야 합니다. 내장객을 고소 할 경
우 골프장에서 해당 경기보조원을 가만두지 않기 때문입니다.
보호가 가장 필요한 곳에 법이 적용되지 않는 기막힌 현실?
직장내 성희롱을 예방하기 위한 교육, 성희롱과 성차별에 대한 구제신청!!! 
이것은 여성노동자들의 평등노동권 확립을 위해 마련한 제도이지만, 경기보조
원은 무엇하나 적용받지 못합니다. 부당해고 구제조치도 물론 불가능합니다.
무엇하나 적용받지 못합니다. 부당해고 구제조치도 물론 불가능합니다.
회사 관리자들은 이를 악용하여 바른말, 옳고, 그름을 따지는 경기보조원을 어
떠한 이유를 대서라도 해고를 자행하고 있는 것입니다.
경기보조원들은 부당하게 해고를 당해 노동부에 부당해고 구제신청을 한다한
들  문제의 해결을 적극적으로 하지 않으며 오히려 노동부 조차 근로기준법의 
근로자가 아니라는 이유로 부당해고가 아니라고 합니다.
더 이상 골프장의 경기보조원들을  방치해서는 안됩니다
경기보조원을 성희롱, 폭언, 폭행으로부터 보호 할 수 있도록 법의 확대 적용
이 절실히 필요합니

정규표현식
[ 0.00 sec ]
| 목록보기 | 윗글 | 아랫글 | 글쓰기 | 답장쓰기 | 수정 | 삭제 |

 

 

[140-801] 서울시 용산구 갈월동 8-48 신성빌딩 4층
TEl : 02) 774-8774   Fax : 02)774-8773  E-mail : tsmyr@jinbo.net
평등사회를위한민중의료연합